skip to Main Content
보도자료

내원하시는 모든 고객님들을 내 가족처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겨울철 증가 턱관절장애...구강내과전문의 "치료·자세교정 동시 해야"

작성자
신촌다인치과병원
작성일
2018-12-10 14:17
조회
112

겨울철 증가 턱관절장애...구강내과전문의 "치료·자세교정 동시 해야"




겨울철 떨어지는 기온과 반비례하여 턱관절 장애로 고통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급증하고 있다.

추운 날씨에 의해 무의식적으로 이를 악물거나, 몸을 움츠리게 되면 두개골과 하악을 이어주는 관절인 턱관절의 사이가 좁아지게 되면서 관절이 눌리거나 제자리에서 이탈하게 되는 등 손상이 발생하게 되고 이는 통증, 관절잡음 등의 턱관절 장애 증상을 유발한다.

턱관절 장애는 주변을 지나는 수많은 신경과 혈관을 자극해 두통, 이명, 현훈증(어지럼증) 등의 증상을 유발하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신촌역에 위치한 신촌다인치과병원의 구강내과전문의 김동국 과장은 “겨울철 몸을 움츠리는 행동이나 이를 악무는 행동은 그 동안 바르지 못한 자세 및 습관으로 쌓인 바르지 못한 골격 구조를 약화시킬 수도 있다.”며 치료와 자세교정이 동시에 진행되어야 빠른 회복과 재발의 위험을 줄일 수 있다라고 소견을 밝혔다.

이 턱관절 장애를 치료하기 위해서는 관련 전문가인 구강내과전문의의 진료가 필요한데 현 치과시장에서 구강내과전문의가 상주하고 있는 치과가 드물기 때문에 턱관절 환자들은 완전한 회복을 위해서는 자신의 증상에 맞는 전문의를 찾아 진료 방문하는 노력이 요구되고 있다.

또한, 턱관절 장애는 개인의 자세 습관 및 근골격적인 문제도 포함되는 만큼 스스로의 노력도 필요하다. 자세를 의식적으로 바르게 유지하려고 노력하고, 스트레칭과 가벼운 운동으로 근육의 경직을 예방해주는 것이 좋다. 더불어 턱관절 장애가 의심되는 증상 발생 시, 구강내과전문의를 찾아 상담과 검사를 받아보는 등 적극적인 자세를 갖추는 것 또한 중요하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2-719-2275
  • 010-7277-2275
Back To Top